한미연합훈련, 동맹 한국과 긴밀히 협의해 결정

미국 국방부는 14일(현지시간) 한 달 앞으로 다가온 한미연합훈련의 규모 및 범위 등을 한국 정부와 긴밀히 협의해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존 커비 미국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한국이 훈련을 반대하면 미국이 어떻게 할 것이냐는 취지의 질문에 "하지도 않은 가상의 결정에 대해 말할 수 없다"면서 "다만 내가 말할 수 있는 것은 한반도 내 모든 군사작전과 훈련에서 우린 동맹 한국과 긴밀히 협력하고 협의해서 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한미동맹을 상징하는 모토인 'We go together'(같이 갑시다)를 거론, "이는 전적으로 사실"이라며 "여기엔 어떤 훈련을 할지, 훈련 범위가 어떻게 될지, 인원이 얼마나 참여할지, 어떤 활동을 수행할지에 관한 논의가 포함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모든 건 동맹 한국과 긴밀한 협력 속에서 이뤄진다"고 덧붙였다. 커비 대변인은 내달 한미훈련의 구체적인 사항은 모른다고 전제, "분명히 한반도에서의 준비태세는 필수적이고 중요하며, 우린 여전히 그것에 전념하고 있다"며 "신임 주한미군사령관은 한미 양국 군이 '파잇투나잇'(fight tonight·즉각 전투대비태세) 할 수 있게 한국의 카운터파트와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전반적으로 말하자면, 우린 동맹 한국에 중요한 약속을 하고 있기에 한반도에서의 준비태세와 적절한 능력에 계속해서 전념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그런 훈련은 각각의 경우에 다르게 보일 수 있으며, 항상 그래왔다"며 "한반도뿐 아니라 세계 어느 곳에서든 훈련 체계는 역동적이며, 그것은 훈련에 참여하는 부대의 준비태세, 능력 등을 포함한 모든 지역 안보 요소들을 포함하기 위해 시간이 흐름에 따라 변한다"고 말했다. 커비 대변인은 "힘은 동맹 속에, 우리의 동맹 한국과의 협력 속에 있는 것"이라며 "우린 동맹과의 협력과 협의 속에서 준비태세를 유지하려 노력하고 있고, 이것은 일방적이 아닌 쌍방적인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그들과 함께하고 그들의 관심사와 희망을 고려한다"면서 "우리가 한반도에서 훈련할 때 이는 상호 간 결정에 따른 것"이라고 언급했다. 북한이 한미연합훈련을 전쟁 연습으로 규정하고 평화와 양립이 불가하다고 비난하는 가운데, 통일부는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대화 여건 조성 등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훈련을 유연하게 판단해야 한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폴 러캐머라 신임 주한미군사령관은 지난 5월 인준 청문회에서 한국과 협의해 대북 외교적 목표 지원을 위한 군사훈련의 적절한 범위와 규모를 결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반도소식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영국 V&A 박물관, 내년 '한류' 전시회 글로벌한인 2630 07/12/21
한국전 당시 '피란 수도' 부산 알린다 글로벌한인 2630 06/25/21
미 "성김 대북특별대표 19-23일 방한 글로벌한인 4134 06/18/21
해외 접종자 격리면제에 인도네시아 대사관에 하루 30명 이상 절차 문의 글로벌한인 6097 06/16/21
한국국제협력단(KOICA), 과테말라 농민 1만5천명 돕는다 글로벌한인 3734 06/10/21
일본의 징용소송 시각 매체 따라 제각각 글로벌한인 3157 06/09/21
직지·기록유산 세계에 알리려 카드 뉴스 만드는 반크 글로벌한인 3181 06/07/21
'버터'로 빌보드 싱글차트 1위…외신들, BTS 기록 행진 보도 글로벌한인 2784 06/02/21
코리아소사이어티, 한미정상회담 분석 대담…미사일 제한 해제 등 호평 글로벌한인 4081 05/26/21
주유엔 한국대표부, 유엔 직원 대상으로 '미나리' 상영 글로벌한인 4117 05/21/21
문대통령,'한미동맹' 강조하며 알링턴 국립묘지 헌화 글로벌한인 4861 05/21/21
반크, 유네스코에 "한국 갯벌, 세계유산 지정해달라" 요청 글로벌한인 4885 05/19/21
"풀컬러·세로 스크롤, 일본 만화와 다르다"…한류 콘텐츠 연일 소개... 글로벌한인 3358 05/11/21
황교안 전 총리 워싱턴 지역 동포들과 동포 간담회 가져 글로벌한인 4268 05/10/21
"나라도 한미동맹 챙기겠다" 항교안 전 국민의 힘 대표 워싱턴 도착 글로벌한인 9184 05/0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