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올림픽 배구 4강행…45년 만의 메달 도전

'배구 여제'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이 대각을 노린 공이 터키 진영에 떨어졌다. 8강 혈전을 끝내는 '여제'의 한방이었다. 한국 선수들은 붉어진 눈으로 포효했고, 터키 선수들은 코트에 누워 굵은 눈물을 쏟았다. 4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여자부 8강전 명승부의 승자는 대한민국이었다. 한국은 터키에 세트 스코어 3-2(17-25 25-17 28-26 18-25 15-13)로 승리했다. 이로써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9년 만에 4강에 오른 한국은 1976년 몬트리올 대회 동메달 이후 45년 만의 메달 사냥에 도전할 수 있게 됐다. 한국 여자배구는 2012년 런던 대회 때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에 져 4위를 차지했고, 2016년 리우 대회 때는 8강에서 탈락했다. 이날 경기 전 국제배구연맹(FIVB)이 업데이트한 세계랭킹에서 한국은 13위, 터키는 4위였다. 세계 최정상급 리그를 갖추고, 국제무대에서도 점점 힘을 내는 터키를 상대로 한국은 정말 잘 싸웠다. 그리고 터키를 꺾었다. 경기 내내 극적인 장면이 이어졌다. 마지막 5세트에서도 그랬다. 한국은 3-3에서 서브 리시브가 흔들리면서 3-6으로 밀렸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았다. 서브 리시브 실수를 한 박정아(한국도로공사)가 오픈 공격으로 만회했고, 김희진(IBK기업은행)이 블로킹으로 터키 공격을 막았다. 이어진 랠리에서는 박정아가 블로커 손을 노린 공격으로 7-7 동점을 만들었다. 한국이 버텨내자, 터키가 흔들렸다. 김연경의 오픈 공격으로 10-10을 만든 한국은 박은진(KGC인삼공사)의 흔들림이 많은 서브로 터키 수비진을 흔들었다. 10-10에서 터키 리시버를 맞고 공이 한국 진영으로 넘어왔고, 김연경이 다이렉트 킬을 성공했다. 또 한 번 같은 장면이 반복되면서 한국이 12-10으로 달아났고, 터키의 공격 범실까지 나왔다. 터키는 김연경에게 서브를 집중하고, 블로커도 앞에 세웠다. 그러나 김연경은 14-13에서 블로킹 벽을 뚫어내며 경기를 끝냈다. 이날 한국은 주장 김연경(28점)이 공수에서 맹활약하고, 레프트 박정아(16점)와 센터 양효진(11점)이 공격에서 김연경을 도왔다. 리베로 오지영은 몸을 날려 터키의 맹공을 버텼다. 김수지는 센터 임에도 여러 번 놀라운 디그(상대 공격을 수비로 받아내는 것)에 성공하며 한국 대표팀에 힘을 실었다. 세계적인 센터 에다 에르뎀(15점), 제흐라 귀네슈(14점)의 빠르고 강한 이동 공격, 날개 공격수 메리엠 보즈(24점)의 화력도 대단했다. 그러나 한국은 승부를 5세트까지 끌고 갔고, 마지막 세트에서 터키 리시브 라인을 흔들며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도쿄올림픽은) 나의 마지막 올림픽"이라고 밝혔던 김연경을 앞세운 우리나라는 브라질-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 승자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한국은 남은 2경기에서 1번 이상 이기면 시상대 위에 오른다.

한반도소식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북한 지령받고 스텔스기 반대' 간첩 활동한 3명 구속 글로벌한인 923 08/04/21
북한 표현의 자유 전 세계 유일하게 '0점 글로벌한인 1201 08/04/21
IMO 가입 59년만에 주영 한국대사관에 IMO 대표부 설치 글로벌한인 1655 08/03/21
WHO 수장, BTS 신곡 수화 표현에 감사 글로벌한인 1572 07/15/21
한미연합훈련, 동맹 한국과 긴밀히 협의해 결정 글로벌한인 2055 07/15/21
영국 V&A 박물관, 내년 '한류' 전시회 글로벌한인 2289 07/12/21
한국전 당시 '피란 수도' 부산 알린다 글로벌한인 2426 06/25/21
미 "성김 대북특별대표 19-23일 방한 글로벌한인 3586 06/18/21
해외 접종자 격리면제에 인도네시아 대사관에 하루 30명 이상 절차 문의 글로벌한인 4972 06/16/21
한국국제협력단(KOICA), 과테말라 농민 1만5천명 돕는다 글로벌한인 3373 06/10/21
일본의 징용소송 시각 매체 따라 제각각 글로벌한인 2901 06/09/21
직지·기록유산 세계에 알리려 카드 뉴스 만드는 반크 글로벌한인 2920 06/07/21
'버터'로 빌보드 싱글차트 1위…외신들, BTS 기록 행진 보도 글로벌한인 2486 06/02/21
코리아소사이어티, 한미정상회담 분석 대담…미사일 제한 해제 등 호평 글로벌한인 3603 05/26/21
주유엔 한국대표부, 유엔 직원 대상으로 '미나리' 상영 글로벌한인 4008 05/2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