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방송 한국계 인형 캐릭터 진영 갈등에 노출

미국 진보와 보수 진영 간 갈등이 최장수 어린이 프로그램에 나오는 한국계 인형 캐릭터로 옮겨붙었다.

미국 공영방송 PBS가 방영하는 인기 어린이 프로그램 '세서미 스트리트'에 한국계 캐릭터의 첫 등장이 예고된 가운데 유력 보수 인사가 이를 트집 잡은 것이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정치전문 매체 더힐 등에 따르면 미 보수진영 최대 행사인 보수정치행동회의(CPAC) 맷 슐랩 의장은 트위터에 한국계 캐릭터 '지영'이 세서미 스트리트에 나온다는 AP 기사 링크를 걸고선 불만을 드러냈다.

그는 이 프로그램의 고정 인기 캐릭터 '버니'와 '버트'는 "어떤 인종이냐"고 되물으며 "PBS는 제정신이 아니다. 우리는 PBS에 대한 자금 지원을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1969년 방송을 시작한 세서미 스트리트는 올해 추수감사절(11월 25일) 특별 프로그램을 통해 아시아계 인형을 등장시키기로 했고, 7살 한국계 미국인 '지영'이라는 캐릭터로 구체화했다.

'지영'은 미국 사회의 인종 정의 구현, 다양성 포용. 증오범죄 근절이라는 기획 의도에 따라 탄생했고 캐릭터 소개 영상에서 '지영'은 한국말로 '하나, 둘, 셋'이라고 외치며 노래를 시작하는 장면도 나온다.


미국 보수정치행동회의(CAPC) 맷 슐랩 의장이 트위터에 올린 글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지영'이 등장하는 특별 프로그램은 PBS 각 지역 방송과 스트리밍 플랫폼 HBO 맥스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하지만, 슐렙 의장 등 미국 보수 진영은 PBS를 좌편향 방송으로 생각하고 있으며 PBS를 통해 방영되는 어린이 프로에 한국계 캐릭터가 나온 것에 대해서도 불만을 표시한 것이라고 외신들은 전했다.

폭스뉴스는 "많은 보수주의자가 PBS가 리버럴한 가치만을 옹호한다고 비난하며 수년 동안 PBS 돈줄 끊기를 주장해왔다"고 전했다.

미국 보수 진영은 세서미 스트리트에 대해서도 조 바이든 행정부의 홍보 도구라며 각을 세우고 있다.

최근 세서미 스트리트 트위터 계정에 인기 캐릭터 '빅 버드' 명의로 코로나 백신 접종을 홍보하는 글이 올라오자 공화당 소속 테드 크루즈 상원의원(텍사스)은 "여러분의 5살 아이를 겨냥한 정부의 선전"이라고 비꼬았다.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세서미 스트리트가 미국 보수와 진보 사이에서 격화하는 문화 전쟁의 새로운 전선이 됐다"고 촌평했다.

시사 정치

제목 등록 조회 일자
경제에 발목잡힌 바이든...중간선거 가상대결 민주 41% vs 공화 51% 글로벌한인 1900 11/15/21
30년래 최대폭 물가상승…공화당 맹공, 민주당내 일각도 우려 글로벌한인 1338 11/12/21
조지아주 출신 존 오소프 의원, 방한 이재명·윤석열 차례로 면담 예정 글로벌한인 2302 11/12/21
40여개국 석탄발전 단계적 폐지 합의…한국은 포함 미·중 불참 글로벌한인 1556 11/05/21
FDA 승인, 3상 성공 노안 치료 최초 점안액 나온다 글로벌한인 1705 11/02/21
하원 10명 안팎 참여, 바이든에 종전선언 촉구 서한 내주 발송 글로벌한인 1691 10/29/21
신군부 2인자서 직선제 대통령 노태우 전대통령 사망 글로벌한인 1521 10/27/21
靑-백악관, 정보당국, 외교당국 잇단 접촉...'종전선언' 미국 선택은 글로벌한인 1889 10/21/21
당뇨병-치매 연관, 혈당 관리가 핵심 글로벌한인 2247 10/18/21
미국 정부, 이민자 체포. 추방 대상자 범위 좁히기로 글로벌한인 2245 10/01/21
유럽 지도자 중 지지율 최고...16년만에 막내리는 메르켈 시대 글로벌한인 2089 09/27/21
방미 노규덕 "미국, 북핵 문제 선결 과제로 다뤄나가고자 하는 의지 확인" 글로벌한인 3163 09/01/21
촉박한 시간표…현지 조력자들 탈레반 손아귀 넘어갈 우려 글로벌한인 4038 08/26/21
다급한 미국, 아프간 대피 총력전...하루 최대 9천명 국외 대피 글로벌한인 3975 08/18/21
미 정치권에 구조적 인종차별 주목한...'비판적 인종이론' 글로벌한인 3743 08/0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