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인상 기조로 미 달러화 가치 2년만에 최고수준

미국 달러화의 가치가 미 기준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거의 2년 만의 최고 수준으로 올랐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16개국 통화에 대한 미 달러 가치를 나타내는 '월스트리트저널 달러지수'는 이날 0.6% 하락했지만, 최근 15거래일 가운데 13일 동안 상승하면서 2020년 5월 이후 최고 수준을 나타내고 있다.

달러 가치는 올해 들어 일본 엔화에 대해 10% 이상 상승했다.

유로화에 대해서도 5% 넘게 오르면서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전 세계적인 달러화 매집이 일어났던 지난 2020년 3월 수준을 회복했다.

이런 달러 가치 상승은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물가를 잡기 위해 급격한 기준금리 인상을 예고한 가운데 미국 경제의 성장세가 다른 나라의 회복세보다 빠를 것이란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로 분석된다.

연준이 15년여 만에 가장 빠른 속도로 금리를 인상할 것이란 전망에 힘입어 미 국채 수익률도 수년 만의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유럽 경제성장이 위협받는 상황이 돼 안전자산 투자 수요가 늘어난 것도 달러 가치 상승에 일조했다고 이 신문은 설명했다.

바클리스의 크리스틴 매클라우드는 통상 위험을 피해야 하는 상황이거나 미국 경제가 상대적으로 양호할 때 달러의 가치가 오른다면서 우크라이나 전쟁 이후에는 이 두 가지 상황이 함께 나타나면서 달러 가치를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일부 투자자들은 최근 달러 강세를 주식시장 약세, 프랑스 대통령 선거와 같은 일회성 재료로 인한 것으로 분석하면서 달러 강세가 내년까지는 이어지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그러나 분석가들은 미국 경제지표가 나빠지거나 연준이 금리 인상 기조에서 발을 빼지 않는 한 달러 강세 기조가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WSJ은 전했다.

모건스탠리는 자산운용사 등이 다른 통화에 비해 달러화 더 많이 사들이고 있다면서 이는 달러화와 미국 경제 전망에 대한 견고한 낙관론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모건스탠리의 환율전략 책임자인 데이비드 애덤스는 달러화를 매입하거나 보유하는 투자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면서 향후 6∼12개월간 세계 경제 대비 미국 경제의 성장 전망이 어떻게 될지가 관건이라고 말했다.

경제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시카고 첫 카지노 설립 추진 글로벌한인 1717 04/20/22
4월19일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3447 04/19/22
OECD 2월 물가 31년만에 최고 7.7% 급등 글로벌한인 1699 04/18/22
뉴욕 지하철 총격사건 용의자 하루만에 맨해튼에서 체포 글로벌한인 2438 04/14/22
"지금은 리세션보다 워세션(war-cession)" 글로벌한인 1785 04/12/22
우크라 전쟁으로 저탄소 수소 투자 급증 글로벌한인 1309 04/11/22
4월8일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1656 04/08/22
내년 세계한상대회 오렌지카운티서 열린다 글로벌한인 1329 04/07/22
4월5일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3968 04/05/22
66개국 200여 명 참가 한 동포 경제인들, 화성서 '화합과 우정'의 한마당 글로벌한인 1879 04/01/22
뉴욕타임즈 전언,인플레·임차료↑·공급부족 맞물려 금리·집값 동시 상승 우려 글로벌한인 1553 04/01/22
푸틴이 키운 지구촌 인플레...식품·기름값 급등에 민생고 악화 글로벌한인 1059 03/31/22
중소기업 수출 돕는 월드옥타 대회 ㅊ 화성시에서 개막 글로벌한인 1766 03/30/22
경기후퇴 전조? 미국 국채 장단기 금리 일부 역전 글로벌한인 2573 03/29/22
IMF "한국, 부동산 LTV·DSR 더 강화" 권고…대출 규제완화 당선인 공약과 배치 글로벌한인 3388 03/2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