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카고 첫 카지노 사업권, 한인 사업자 선정돼

미국 3대 도시 시카고에 처음 들어설 초대형 카지노 사업 운영권이 뉴욕 출신 한인 사업가 손에 쥐어졌다.

로리 라이트풋 시카고 시장은 5일(현지시간) 기자회견을 열고 로드아일랜드에 기반한 대형 카지노 리조트 사업체 '발리스'(Bally's Corp)를 시카고 첫 카지노 운영업체로 최종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이 자리에는 발리스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 수 김(47·한국명 김수형)씨도 참석했다.

김씨는 뉴욕 맨해튼의 스타이브슨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프린스턴대학에서 공공정책을 전공한 한인 1.5세 헤지펀드 투자자로 알려져 있다.

2007년 헤지펀드 운용사 '스탠더드 제너럴'을 설립한 그는 2020년 뉴저지주 애틀랜틱시티의 '발리스 호텔 앤드 카지노'를 인수하고 같은해 10월 '발리스' 브랜드까지 사들이며 업계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발리스는 현재 미국 10개 주에서 14개 카지노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다고 시카고 트리뷴은 전했다.

김씨는 발리스가 시카고 카지노 사업자로 최종 선정된 후 "시카고시와 일리노이주가 이 사업에 대해 갖는 기대를 잘 알고 있다.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시카고시는 1992년부터 카지노 설립을 추진했으나 주민 반발로 번번이 무산됐다.

그러다 2019년 일리노이 주의회가 세수 증대를 목표로 시카고 시내에 최초의 카지노 설립을 허용하고 도박 규제를 완화하는 내용의 법을 제정했고 시카고시는 공개입찰을 거쳐 지난 3월 하드락(HardRock), 리버스78(Rivers78), 발리스를 최종 후보로 선정·발표한 바 있다.

발리스는 시카고 도심 서편 시카고 강변의 트리뷴 인쇄소 부지를 카지노 설립지로 제안한 상태다. 총 17억4천만 달러(약 2조2천억 원)를 투입해 슬롯머신 3천400대, 테이블 게임 173개 등을 갖춘 카지노와 객실 500개 규모의 호텔, 레스토랑, 바, 좌석 3천 개의 대형 라이브 공연장 등을 갖춘 복합 엔터테인먼트 리조트를 세운다는 구상이다.

그러나 부지 인접 지역 주민들은 카지노 설립에 적극적으로 반대하고 있다.

시카고 트리뷴은 "지난달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지역 주민 80%가 적극적인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며 "찬성은 7.5%에 그쳤다"고 전했다.

주민들은 범죄 활동 증가, 교통체증, 부동산 가치 하락 등을 가장 큰 문제로 지적했다.

이와 관련 라이트풋 시장은 "만성 적자난에 시달리는 공무원 연금 문제를 해결할 기회"라며 설립 강행 의지를 밝혔다.

그는 "어차피 카지노에 대한 수요는 있다"면서 시카고 지역 도박사들이 인근 주 카지노로 가서 돈을 쓰는 구조를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일자리 창출에 대한 기대도 표했다.

이번 결정이 시카고 시의회와 일리노이 게임위원회의 승인을 얻으면 발리스는 곧 착공에 들어가 2026년 1분기 중에 영구적인 카지노 시설을 연다는 목표다.

건설 공사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인근 부지에 7천만 달러(약 890억 원)를 들여 임시 시설을 짓고 이르면 내년 2분기부터 카지노 사업을 시작할 계획이다.

재외동포

제목 등록 조회 일자
한인교류협력기구 평화메달 수상한 그린닥터스 정근 이사장 글로벌한인 3466 05/04/22
'뿌리찾기 지원' 해외입양인연대,11일 '입양의 날' 맞아 대통령표창 수상 글로벌한인 2322 05/04/22
미 국무장관, "아시아계의 국무부 기여 자랑스러워"…엘리엇 강·성 김 거론 글로벌한인 4673 05/03/22
우토로기념관 개관...한일 양국 모금과 자원봉사 신청 쇄도 글로벌한인 3032 04/29/22
'월가 마진콜 사태' 한국계 투자가 빌 황 체포 글로벌한인 1263 04/28/22
재외 한인검사들, "수사기능은 필수" 글로벌한인 3250 04/27/22
동포 김호길 시인, 국내서 시집 발간...'모든 길이 꽃길이었네' 글로벌한인 3541 04/25/22
세종학당재단, 국외 입양인 대상 한국어·한국문화 강좌 운영 글로벌한인 3608 04/22/22
월드비전에 우크라 난민돕기 성금 전달한 민주평통 토론토협의회 글로벌한인 1669 04/22/22
뉴욕 공원에 피살 한인여성 추모공간 마련 글로벌한인 1437 04/21/22
LA 폭동 30년 행사..."그날의 아픔을 화합의 장으로" 글로벌한인 3891 04/14/22
캐나다 스크린 어워드서 '김씨네 편의점' 주연배우 수상 글로벌한인 2100 04/13/22
한인 대학생들… '2022 코리안 아메리칸 축구 토너먼트' 대회 수익금 기부 글로벌한인 1455 04/12/22
2022 차세대 해외 입양동포대회, 10월 12∼17일 서울서 개최 글로벌한인 2379 04/11/22
성금 쇄도하는 흉기피습 한인 구한 뉴욕 피자가게 부자 글로벌한인 3136 04/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