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총장 "윤대통령과 비핵화 논의"

방한을 앞둔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10일 서울·경기·강원 등 중부 지방을 강타한 집중호우 피해자들에게 위로를 전했다.

현재 몽골 울란바토르를 방문 중인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날 성명을 내고 "한국인들과 한국 정부에 깊은 연대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번 홍수로 사망한 모든 이들의 가족들에게 조의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비핵화 메시지를 널리 알리는 데 초점을 두고 일본, 몽골, 한국 등 아시아 3개국을 순방하고 있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참석 이후 4년 만에 방한하는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오는 11∼12일 서울을 찾아 윤석열 대통령과 오찬을 함께하고, 박진 외교부 장관과도 만나 한반도 정세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구테흐스 사무총장과 윤 대통령의 만남에서는 "한반도의 평화적 비핵화라는 목표와 관련한 논의가 있을 것"이라고 스테판 뒤자리크 유엔 대변인이 전했다.

뒤자리크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일본에서와 마찬가지로 기후에 관한 논의도 있을 것"이라면서 "한국과 일본은 주요 20개국(G20) 멤버로, 사무총장은 G20 국가들이 기후변화와의 싸움에서 앞장설 필요가 있다고 굳게 믿고 있다"고 말했다.

한반도소식

제목 등록 조회 일자
한국 첫 달탐사선 다누리 발사 후 교신도 성공 글로벌한인 1825 08/05/22
외신들 윤대통령-펠로시 면담 불발에 주목 글로벌한인 1659 08/05/22
김의장, 오늘 펠로시와 회담...미 하원의장 20년만의 방한 글로벌한인 1584 08/04/22
3천900만명 구독자 멕시코 유튜버가 본 한국 글로벌한인 2050 08/02/22
내달 한미연합훈련…한반도 정세 분수령 글로벌한인 1997 08/01/22
일본, 18년째 '독도 영유권' 억지 주장 글로벌한인 1512 07/25/22
"기준 미달" 한국, 인신매매방지 20년만에 2등급으로 하락 글로벌한인 1195 07/20/22
'외국인 살기 좋은 나라' 52개국 중 40위가 한국 글로벌한인 1556 07/15/22
CNN, 직장 내 괴롭힘 사례·'직원 갑질 폭행' 사례 등 소개 글로벌한인 1872 07/05/22
오늘부터 유류세 인하폭 30 → 37%로 확대 글로벌한인 2081 07/01/22
퇴임 앞둔 북 인권보고관, 김정은에 일침 "유엔 일원임을 잊지 말라" 글로벌한인 1937 06/30/22
긴장의 70분 후 "누리호 성공" 환호 터진 나로우주센터 글로벌한인 1951 06/22/22
게놈 최초 분석,삼국시대 한반도인은 현대 한국인과 닮았다 글로벌한인 1664 06/22/22
'누리호', 오늘 위성 싣고 다시 우주로 글로벌한인 1725 06/21/22
한국, '유네스코 인간과 생물권 계획' 이사회 부의장국 선출 글로벌한인 3855 06/1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