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한인 6명 한인 여성 살해 혐의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한인 6명이 한인 여성을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14일(현지시간) 귀넷 카운티 경찰은 한국계인 이모(26)·현모(26) 씨 등 20대 한인 5명을 살인·감금·증거인멸·사체은닉 혐의로 체포했다. 이들과 함께 체포된, 미성년자인 15세 소년은 살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5명은 미국 시민권자이며, 3명은 가족관계였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 현씨는 지난 12일 밤 한인 여성의 시신을 실은 차량을 덜루스 한인타운 24시간 찜질방 앞에 주차하고 가족에게 전화했다. 현씨 가족은 자동차 트렁크에서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어 출동한 경찰은 로렌스빌에 있는 이모 씨의 자택을 수색해 한인여성이 살해된 현장인 지하실을 발견했다.

피해 여성은 20대 중반에서 30대로 추정되며, 올해 여름 한국에서 미국으로 입국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피해 여성이 영양실조로 사망했으며, 발견 당시 몸무게가 31㎏에 불과했으며 시신이 발견되기 몇주 전에 이미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에 따르면 피의자들은 특정 종교단체 소속이라고 밝혔다.

후안 마디에도 경찰 대변인은 "피해 여성이 올해 여름 종교단체에 가입하기 위해 한국에서 입국했다"며 "지하실에서 몇주 동안 음식을 먹지 못하고 구타를 당한 채 감금돼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3일에도 덜루스 사건 현장에서 300여m 떨어진 주차장에서 또 다른 시신 1구가 발견됐다.

경찰은 두 사건 사이에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재외동포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미주한인재단 하와이지부, 독립운동사적지 14곳에 안내문 설치 글로벌한인 1633 09/18/23
호주서 한국 개천절 기념행사 글로벌한인 3481 09/15/23
세계한인회총연합회, 내달 2일 국회서 모국 기여 현황 발표 글로벌한인 1605 09/12/23
부산서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개막…23개국 360여명 참가 글로벌한인 1167 09/06/23
파독 광부 인생 여정 담은 구술 자료집 나왔다 글로벌한인 2309 09/06/23
이민사박물관 특별전 글로벌한인 1327 09/01/23
"좋은 인생 살 기회 줘서 고마워요"...특수교사 된 미국 입양한인 글로벌한인 1478 09/01/23
일본 도쿄서 'K-BOOK 페스티벌' 열린다...이제는 문학한류 글로벌한인 2163 09/01/23
최근 6년간 미국서 한국인 박사학위 취득자 6천645명..중국·인도 이어 3번째 글로벌한인 1174 09/01/23
인천시, 재외동포 지원 조례 입법예고 글로벌한인 1388 08/30/23
약혼녀 남기고 떠난 6·25 전사자, 73년 만에 가족 품으로 글로벌한인 1538 08/25/23
김치사랑하와이재단, 제19회 코리안 페스티벌서 김치 부스 분영 글로벌한인 1216 08/24/23
반크, 재외동포 이주역사 모은 뿌리교육 사이트 구축 글로벌한인 1604 08/22/23
브라질 한인 이민 60년 사진전 개최 글로벌한인 1114 08/21/23
미국 캘리포니아 주의회, 10월21일 '한복의 날' 제정 추진 글로벌한인 1509 08/1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