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릴랜드 등 3개주 유류세 한시 감면 가격인하효과 감면액의 58~87%

메릴랜드 등 3개주 유류세 한시 감면 가격인하효과 감면액의 58~87%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기름값 안정을 위해 의회 및 각 주(州)에 유류세 한시 면제를 공식 요청한 가운데 실제 유류세를 면제한 일부 주(州)의 경우 감면된 세금의 58~87% 정도만 가격에 반영돼 인하 효과를 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CNN방송은 이날 이런 분석을 담은 '펜 와튼 예산 모델' 보고서를 보도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메릴랜드주는 3월 18일부터 4월16일까지 갤런(3.78L)당 36센트인 주 세금 부과를 중단했으나 실제 주유소 가격에는 72% 정도의 인하 효과만 있었다.

특히 한시 면제가 시작된 다음 날에는 12센트만 인하됐다가 이후에는 세금 면제가 없었을 경우 상정한 가격보다 평균 30센트 가까이 싸지는 등 효과가 나타나는데 시간이 걸린 것으로 조사됐다.

조지아주의 경우 갤런 당 29.1센트인 세금을 3월18일부터 5월31일까지 면제했는데 실제 소비자들에게 돌아간 금액은 이 중에 58~65%에 그쳤다.

4월1일부터 6월30일까지 주 세금(갤런당 25센트) 감면 조치 중인 코네티컷주는 인하 효과가 71~87%로 다른 주보다 다소 높았다.

다만 3개 주 모두 한시 면제 기간에 고르게 가격 인하 효과가 있었던 것은 아니라고 보고서는 밝혔다.

한편 오바마 정부에서 경제자문회의 의장을 지낸 제이슨 퍼먼 하버드대 경제학과 교수는 "연방 유류세 인하시 소비자들은 3분의 1 정도의 혜택만 볼 것"이라면서 "18.4센트의 감면 세금 대부분은 업체들의 주머니로 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제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무디스 수석 "2024년초에나 인플레 진정 전망" 글로벌한인 229 06/23/22
"월마트 패닉"…미국에 닥친 '미친 인플레' 글로벌한인 345 06/22/22
WSJ "통화정책 방향 틀어야 바닥"...뉴욕증시, 하락장 초기단계? 글로벌한인 397 06/21/22
스타벅스 첫 노조' 설립 이끈 이는 '로즈 장학생' 출신 20대 여성 글로벌한인 392 06/20/22
17개월만에 다우지수 3만선 붕괴 경기침체 우려에 급락 글로벌한인 484 06/17/22
미국 주담대 금리 13년만에 최고 모기지 금리 한 주만에 0.55% 급등 글로벌한인 608 06/17/22
미 연준 금리인상 전망에 모기지 금리 6%대로 상승 글로벌한인 507 06/15/22
6월14일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458 06/14/22
미 연준, '자이언트 스텝' 밟나 글로벌한인 470 06/14/22
전쟁에 가뭄 겹쳐 솜 흉작 불똥은 샹리대로 글로벌한인 458 06/13/22
미국 교통안전 당국 테슬라 '오토파일럿' 조사 수위 격상 글로벌한인 545 06/10/22
미국 주택담보대출 신청 22년만에 최소 글로벌한인 697 06/09/22
뉴욕주, 스테이블코인 감독 강화...'테라·루나 폭락 여파' 글로벌한인 595 06/09/22
미국인 83% "경제 안 좋다"...WSJ 여론조사 '불만족' 답변율 역대 최고 글로벌한인 584 06/08/22
"스태그플레이션 위험 상당"...세계성장률 2.9%로 대폭 하향 글로벌한인 681 06/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