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에서 60만유로 상당 도둑 맞은 샴페인 추격 끝에 잡아

프랑스에서 60만유로(약 8억5천만원) 상당의 샴페인을 싣고 사라졌던 대형 화물차 2대가 경찰과 도난범의 추격전 끝에 회수됐다.

13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프랑스 북동부 샴페인 산지로 유명한 랭스에서 샴페인을 실은 화물차 2대가 사라졌다.

다행히 화물차에 추적 장치가 달려있어 소재지를 확인할 수 있었고 경찰은 고속도로를 뒤쫓아가며 추격전을 벌였다.

경찰이 다가가자 화물차 운전자는 경찰차를 도로에서 밀어내려 하더니 화물차를 갓길로 옮겨 속도를 늦추고 차가 채 멈추기도 전에 뛰어내렸다.

이어 공범으로 보이는 BMW 차 한 대가 따라붙었고 화물차 운전자가 이 차로 옮겨탔다.

화물차는 여전히 시속 15㎞의 속도로 움직이고 있었는데 가까스로 경찰이 따라붙어 운전석에 올라타 차량을 확보했다.

다른 화물차 한 대는 운전자가 달아난 채 어느 상점 앞에 버려진 채 발견됐다.

샴페인은 그대로 차 안에 남아있어 피해 없이 모두 회수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도주범의 DNA 증거를 찾기 위해 화물차를 조사하고 있다. 또 조직적인 갱단이 샴페인 탈취, 재판매를 위해 개입한 것으로 보고 이들을 쫓고 있다.

글로벌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찰스3세 참석 英현충일 행사...참전용사의 아리랑 글로벌한인 440 11/13/23
"민간인 희생 그만....미국·유럽 주요 도시서 휴전 촉구 시위 글로벌한인 617 11/07/23
시카고 트리뷴, 1948년 일화 '소환'하며 오보 유발 원인 소개 글로벌한인 541 11/07/23
독일 훔볼트포럼 특별전서 韓유물설명 13% 수정 글로벌한인 527 11/06/23
캐나다, 이민 유치 연 50만명 동결 글로벌한인 487 11/02/23
미국서 돼지 심장 이식받은 두 번째 환자, 6주 만에 사망 글로벌한인 319 11/02/23
캐나다서 '이민 유치' 국민지지도 급감 글로벌한인 591 10/31/23
조지아주에서 주소 착각해 엉뚱한 집 철거...집주인 "믿을 수 없어" 글로벌한인 386 10/27/23
임신성 당뇨 노출 아이, 나중에 비만 위험 글로벌한인 364 10/26/23
영국 신문, 탈북자 1천여명 도운 한국목사 조명 글로벌한인 604 10/26/23
영아기 자폐증, 5세 넘으면 사라질 수도 글로벌한인 670 10/25/23
중국 칭다오 맥주공장서 작업복 입은 남성 주변 살피며 맥주 원료에 소변 글로벌한인 800 10/23/23
미국 연구팀, 유전자 교정 돼지 신장 원숭이에 이식해 최장 758일 생존 글로벌한인 474 10/23/23
이명 증상 후 우울증 위험 1.5∼3배 글로벌한인 818 10/23/23
미국 올겨울 따뜻하고 습한 날씨 예상 글로벌한인 644 10/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