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컬러·세로 스크롤, 일본 만화와 다르다"…한류 콘텐츠 연일 소개...

일본 언론이 한국의 대중문화 콘텐츠의 성장에 비상한 관심을 보이며 연일 분석 기사를 싣고 있다. 한국 대중문화가 최근에 세계적으로 영향력을 확대하는 비결을 조명하면서 일본 문화 산업이 봉착한 한계를 진단하는 모양새다.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은 네이버와 포털 사이트 다음 운영사인 카카오가 세계 만화 시장에서 패권을 다투고 있다며 한국 웹툰 산업의 동향을 11일 소개했다. 닛케이는 카카오의 자회사인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북미 웹툰 플랫폼 타파스와 웹소설 플랫폼인 래디쉬를 인수하기로 한 것과 네이버가 캐나다 웹소설 업체 '왓패드'을 인수한 것에 주목하며 이들이 인터넷을 기반으로 한 만화 시장에서 '태풍의 눈'으로 부상했다고 진단했다. 네이버 측이 일본어 콘텐츠인 라인(LINE) 만화를 비롯해 약 10개 언어로 70만 명이 넘는 작가의 작품을 서비스하면서 전 세계에 7천200만 명의 웹툰 이용자를 확보했고 영어권에서도 사업을 확대하는 등 만화 시장의 플랫폼 제공자 지위를 다지는 전략을 추구하고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카카오 역시 인수·합병으로 영어권에서 발판을 굳히고 있으며 북미에서 이용자 기반을 확대하려고 하고 있다고 닛케이는 덧붙였다. 일본 만화와 차별화되는 강점에 특히 주목했다. 한국 웹툰은 풀 컬러로 서비스되고 세로 방향 스크롤이라서 읽기 편하며 컷이나 문자 배치가 상대적으로 자유롭고 번역에도 적합하다는 것이다. 한 페이지에 여러 개의 컷을 배치해 오른쪽 위에서부터 왼쪽 아래로 읽도록 하는 일본 만화와는 다른 방식이며 한국 웹툰이 인터넷 만화 업계에서 사실상 새로운 표준이 되고 있다고 닛케이는 규정했다. 네이버가 누구나 자유롭게 작품을 투고할 수 있게 하고 아마추어 작가 중 인기 있는 2천300명을 프로로 인정하는 등 새로운 양성 시스템을 구축한 것에도 신문은 주목했다. 닛케이는 "한국은 인구 5천만 명 남짓으로 자국 시장이 작아 사업의 성장을 위해서는 해외 진출을 빼놓을 수 없다. 인기 그룹 BTS로 대표되는 케이(K)팝이나 영화, 드라마 등이 약진한 것처럼 한국의 2개사(네이버·카카오)는 인터넷 만화에서도 세계적 지위를 굳히는 것을 노린다"고 분석했다. 이 신문은 전날은 한국 예능 콘텐츠가 세계적으로 호평을 받는 이유에 관한 전문가 특집 인터뷰를 지면에 실었다. 일본 일간지 중 발행 부수가 가장 많은 요미우리(讀賣)신문은 BTS의 인기 비결을 분석하는 특집 기사를 11일 지면에 실었다. 음악평론가 유카와 레이코(湯川れい子) 씨는 BTS 멤버들이 애초에는 랩 그룹으로 모집돼 리듬감은 물론 즉흥적으로 가사를 만들어내는 순발력을 갖춘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하고서 "철저하게 선발된 소질 있는 아이들이 맹연습하고 춤 동작을 몸에 익혀 간다. 음악도 서서히 엔터테인먼트 쪽으로 변해 갔다. 시간을 들여 성장해 온 강점이 있다"고 평가했다. 권용석 히토쓰바시(一橋)대 교수는 한국의 아이돌 그룹이 일반적으로 혹독한 연습을 거쳐 완성된 모습으로 무대에 서는 것과 달리 BTS는 데뷔 후에 세련된 모습을 갖춰가는 과정을 팬들에게 보여줬다며 "성장 과정이 공감을 얻었다"고 풀이했다. 사회학자인 오타 쇼이치(太田省一) 씨는 BTS와 달리 일본의 아이돌은 일상적인 미디어인 TV를 매개로 주로 활동하고, 동경보다는 친근감의 대상이 되며 팬의 연령층이 넓다며 "보통이라는 개념으로 특징지어진다"고 차이점을 설명했다. 그는 스마프(SMAP)나 아라시(嵐)가 이런 형태를 완성한 아이돌이라며 아시아에서 일정한 인기가 있지만 어디까지나 국내적인 존재라고 선을 그었다. 유카와 씨는 해외 유학하는 젊은 일본 남성이 한국이나 중국에 비해 적은 것을 일본 아이돌의 경쟁력이 부족한 배경으로 꼽았다.

한반도소식

제목 등록 조회 일자
황교안 전 총리 워싱턴 지역 동포들과 동포 간담회 가져 글로벌한인 3429 05/10/21
"나라도 한미동맹 챙기겠다" 항교안 전 국민의 힘 대표 워싱턴 도착 글로벌한인 8338 05/06/21
황교안 이제 다시 중앙으로... 글로벌한인 5664 05/04/21
이건희 유산 12조원 이상 납부…"고인 유지 받들어 사회적 책임 다할 것" 글로벌한인 3784 04/29/21
'김치' 주제로 다국어 영상 제작에 나선 김태호 PD-서경덕 글로벌한인 4054 04/27/21
한국형 그린 뉴딜...세계로. 글로벌한인 3138 04/21/21
위안부 판결...7년여만의 승소 글로벌한인 2125 04/21/21
'한식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 마라도나 前 부인 글로벌한인 2806 04/20/21
강원도, 후폭풍 거센 차이나타운 논란 글로벌한인 4765 04/13/21
"서울·부산시장 보선 與 참패, 문재인 정부에 타격"... 일본 언론 일제히 논평 글로벌한인 4877 04/08/21
포스코 계열사인 포스코강판(C&C), 미얀마 군부기업과 합작 끝내기 돌입? 글로벌한인 4934 04/06/21
이탈리아 언론, '파노라마' 3개면에 걸쳐 한국 열풍 소개 글로벌한인 3638 04/02/21
영국 셰필드대 '방탄소년단 한국어' e-스쿨 강좌 '인기몰이' 글로벌한인 5052 03/17/21
외신들, "'미나리', 아카데미 신기원…윤여정·스티븐 연, 역사책에 이름 남겨" 글로벌한인 3887 03/16/21
영화 '미나리',아카데미 6개 부문 후보...감독, 작품·여우조연상등 글로벌한인 4077 03/1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