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반도체 산업발전·기술우위 유지 위해 366조원 투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부상하는 중국의 위협을 견제하기 위해 반도체 산업 및 연구·개발에 집중적으로 투자하는 것을 주요내용으로 한 '반도체 산업육성법'에 9일(현지시간) 서명, 공포했다.

지난달 미 의회를 통과한 법안은 미국의 반도체 산업 발전과 기술적 우위 유지를 위해 모두 2천800억 달러(약 366조 원)를 투자하는 것이 골자다.

우선 미국 내 반도체 시설 건립 지원 390억 달러, 연구 및 노동력 개발 110억 달러, 국방 관련 반도체 제조 20억 달러 등 반도체 산업에 520억 달러가 지원된다.

미국에 반도체 공장을 짓는 기업에는 25%의 세액 공제를 적용한다.


이와 함께 첨단 분야 연구 프로그램 지출도 크게 확대, 과학 연구 증진 등에 2천억 달러를 투자하도록 했다.

법안이 정식 발효됨에 따라 미국의 인텔을 비롯해 대만의 TSMC, 텍사스에 공장을 증설키로 한 삼성전자 등이 가장 큰 수혜기업이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바이든 대통령은 연설에서 "손가락보다 작은 반도체가 스마트폰에서 자동차에 이르기까지 경제의 근간을 이루고 있다"며 "30년 전에는 미국에서 전체 반도체의 30%가 만들어졌지만 현재는 10%도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중국과 한국, 유럽은 반도체 산업을 유치하기 위해 수십억 달러의 역사적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미국이 돌아왔다"며 관련 산업 육성 의지를 거듭 확인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재블린 미사일 등 핵심 무기에도 반도체가 필요하다면서 국가 안보 차원에서 전략적 산업 지원 필요성을 언급, "중국 공산당이 법안 통과를 저지하기 위해 로비에 나선 것도 이상한 일이 아니다"라며 중국을 직격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또 연구·개발과 관련해서도 "미국은 한때 세계 1위의 연구·개발 투자국이었지만, 현재는 9위에 불과하다"며 "중국은 수십 년 전만 해도 8위였지만 현재는 2위다. 다른 나라도 근접하고 있다"며 기술 개발 필요성도 강조했다.

시사 정치

제목 등록 조회 일자
기후변화대응 등에 558조원 되는 '인플레 감축법' 이 상원 통과 글로벌한인 1011 08/08/22
기묘한 삼각 함수...대만·펠로시·중간선거 글로벌한인 1190 08/08/22
펠로시, 판문점 JSA 방문..방한 1박 2일 주요 장면 트위터서 소개 글로벌한인 1564 08/05/22
미 권력서열 3위 펠로시 대만 방문, 미중갈등 격량속으로 글로벌한인 1001 08/03/22
9·11 테러 배후 빈라덴 후계자 알자와히리 제거 글로벌한인 1854 08/02/22
미 하원 중간선거 현재 여론은…"공화 230석" 글로벌한인 1077 08/01/22
미국 국무부 "한국 북한인권대사 임명 환영" 글로벌한인 1653 07/29/22
워싱턴 추모의벽 준공...尹대통령 "한미동맹 강고함 나타내" 글로벌한인 1130 07/28/22
한미정상, 추모의벽 준공식서 동시메시지 글로벌한인 2060 07/26/22
MD. 주지사 호건, "바이든에 진 트럼프, 이제 주지사와 상원 자리까지 희생시키려 한다" 글로벌한인 1108 07/25/22
민주당, 하원 이어 상원서도 마리화나 합법화 법안 추진 글로벌한인 1146 07/22/22
영김 하원의원 "탈북어민 북송 철저히 조사해야" 글로벌한인 1047 07/22/22
워싱턴 '한국전 참전용사 추모의 벽'...27일 제막 글로벌한인 1123 07/21/22
백악관과 각료 연결하는 백악관 요직에 한국계 댄 고 기용 글로벌한인 1223 07/20/22
트럼프 "대선출마 결심" 글로벌한인 1155 07/1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