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DC, 헌혈 혈액 샘플 조사 "16세 이상 헌혈자 중 83% 코로나 면역"

미국에서 16세 이상 인구 중 코로나19에 대한 면역을 가진 사람이 80%가 넘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CNN 방송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이끈 연구팀이 헌혈 혈액 약 140만 개 샘플을 조사한 뒤 이같이 결론 내렸다고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DC의 제퍼슨 존스 박사가 이끈 연구팀은 미국의 50개 주 전체와 수도 워싱턴DC, 자치령 푸에르토리코에서 활동하는 17개 헌혈기관과 함께 작업했다. 미국에선 헌혈 요건을 17세 이상으로 하고 있다. 주에 따라 부모 동의를 얻으면 16세부터도 할 수 있다. 연구 결과 코로나19 백신이 나오기 전인 작년 7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SARS-CoV-2)에 대한 항체를 가진 혈액 샘플은 3.5%에 그쳤다. 그러던 것이 작년 12월에는 11.5%로 상승했고, 백신 접종이 많이 이뤄진 올해 5월에는 83.3%까지 올라갔다. 이들 대부분은 백신 접종을 통한 면역이었다. 다만 이는 공식 집계된 백신 접종률을 크게 웃도는 것이다. CDC에 따르면 2일까지 미국의 18세 이상 인구 중 백신 접종을 마친 사람은 63.7%, 1회라도 백신을 맞은 사람은 74.5%에 그친다. 또 혈액 조사 결과 작년 7월에는 실제 코로나19 감염자 3명 중 1명만 집계가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추정됐으나, 올해 7월에는 이 비율이 2명 중 1명꼴이었다. 이는 이날까지 3천947만여명(존스홉킨스대학 기준)으로 집계된 미국의 누적 코로나19 확진자가 실제로는 2배 이상 많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연구진은 다만 이 조사 결과가 전염성이 강한 '델타 변이'가 유행하기 이전 데이터이고, 면역 반응에서 중요한 또 다른 요소인 T세포는 살펴보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 연구는 미국이 집단면역에 얼마나 근접했는지를 가늠하기 위해 시작한 것으로, 연구진은 최소한 올해 연말까지 연구를 계속할 계획이다.

COVID19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일본에도 코로나 '뮤 변이' 유입 확인 글로벌한인 1539 09/02/21
"모더나의 항체생성 효과, 화이자의 2배" 글로벌한인 1883 09/01/21
CDC, 미국 델타 우세종 되고 백신 효과 66%로 감소했다 글로벌한인 967 08/25/21
잇달아 코로나로 사망 '백신 반대' 방송인들 글로벌한인 2122 08/23/21
델타변이 후 백신의 감염 예방 효과 74.7%→53.1% 하락 그러나 중증 예방엔 탁월 글로벌한인 966 08/19/21
일반인·어린이는 코로나 부스터샷 언제쯤?...부스터샷 시동 건 미국 글로벌한인 1154 08/16/21
파우치 " 모든 사람이 부스터샷 맞아야 할 것 같다" 글로벌한인 1636 08/13/21
보수지역 학교 '反마스크' 불복 확산...맥도날드도 백신 의무화 글로벌한인 1432 08/12/21
미국 기업·대학들 속속 도입...'백신 의무화' 확산 글로벌한인 1262 08/12/21
`람다변이` 치명률 10% 코로나....일본까지 글로벌한인 1275 08/11/21
보수층에 백신접종 촉구한 펜스,젊은 보수층 접종거부 상황서 주목 글로벌한인 1455 08/06/21
WSJ "FDA, 부스터샷 접종 계획 내달 초 나올 전망" 글로벌한인 1132 08/06/21
"집단면역에 80% 이상 백신접종 필요" 글로벌한인 2404 08/05/21
미국내 백신 접종 요구하는 기업과 식당 증가 글로벌한인 938 08/04/21
영국 과학자들, 코로나 "독감처럼 겨울철만 되면 찾아와 노령층 등 사망 불러올 것" 글로벌한인 1352 08/0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