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회장 빈소에 조화 보낸 부시 전 미국대통령·애플 CEO

조지 W. 부시 전 미국대통령과 애플의 팀 쿡 최고경영자(CEO) 등도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의 빈소에 조화를 보내 애도를 표했다. 지난 25일∼28일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이건희 회장 빈소에는 국내 각계 인사 뿐만 아니라 해외 인사들도 다수 조화를 보냈다. 29일 재계에 따르면 부시 전 대통령, 팀 쿡 애플 CEO,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등이 보낸 조화가 빈소에 자리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재용 부회장 등 유족은 비공개 가족장을 치르면서 외부 조문·조화를 사양한다고 밝혔지만 조문·조화가 이어졌다. 해외 인사들은 이같은 유족의 뜻을 존중해 비교적 간소한 조화를 보내온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 총수 일가와 부시 전 대통령 일가는 오래 전부터 인연이 있다. 이건희 회장이 1992년 아버지 부시 전 대통령과 면담한 적이 있고, 아들 부시 전 대통령은 삼성이 1990년대 후반 미국 텍사스주에 반도체 공장을 지을 때 텍사스 주지사로서 도움을 줬다. 이재용 부회장도 지난해 부시 전 대통령이 방한했을 때 면담하는 등 교류를 이어가고 있다. 애플 역시 삼성과 경쟁사이자 협력사로서 삼성 회장 별세에 대해 예를 갖춰 애도하고, 창업자 고 스티브 잡스 추도식 당시 이 부회장이 참석한 데 대해 답례 차원에서 공식 조화를 보낸 것으로 해석한다. 이 부회장은 삼성과 애플이 특허 소송을 벌이던 시기인 2011년 11월 미국에서 열린 고 스티브 잡스 추도식에 직접 발걸음한 바 있다. 또한 팀 쿡 CEO와 2014년 7월 국제 콘퍼런스에서 만나 교류하는 등 친분을 유지해 오고 있다. 삼성과 애플은 같은 해 8월 특허 소송을 철회하기로 합의했으며, 이후에도 양사 사업 협력은 이어지고 있다. IOC는 이 회장이 생전 IOC 위원으로 오랜 기간 활동한 각별한 인연에 따라 바흐 위원장의 조화 외에도 스위스 본부에 조기 게양 등을 통해 이 회장을 기렸다. 이 회장의 유족은 문재인 대통령, 부시 전 대통령, 바흐 IOC 위원장 등이 보낸 조화를 28일 경기도 수원 장지에 가져갔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밖에 이재용 부회장이 사외이사로 재직한 적이 있는 피아트크라이슬러의 지주회사 엑소르 등도 이 회장 빈소에 조화를 보내 애도했다.

경제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베트남 최대 민영은행 테콤은행 성장율 20% 증가 글로벌한인 418 10/29/20
베트남 은행들 자본 충당 위해 바쁜 발걸음 글로벌한인 431 10/29/20
태광실업 베트남 부동산개발업체 지분을 모두 매각 글로벌한인 331 10/29/20
베트남에서 종합식품기업으로 도약하는 미원 글로벌한인 346 10/29/20
미 부동산시장, 세입자 최대 4천만명 퇴거 우려 글로벌한인 360 10/28/20
페이팔, 암호화폐 기업 인수 추진 글로벌한인 314 10/26/20
[이건희 별세] 외신, 장문 기사... 명암 자세히 분석 글로벌한인 399 10/26/20
테슬라 완전자율주행 기능 공개...가격은 인상 글로벌한인 484 10/23/20
미국 개인 신용평점 오히려 상승...요인은 코로나19 지원금 덕? 글로벌한인 286 10/23/20
구글, 작년 광고매출 1천350억 달러 글로벌한인 422 10/21/20
미 국무부, 화웨이 사용 한국기업 향해 "심사숙고해라 글로벌한인 485 10/21/20
수수료 무료 주식거래 사이트 로빈후드 2천여 계좌 해킹 공격 글로벌한인 307 10/19/20
WHO "렘데시비르 코로나 사망률저감 효과없어 글로벌한인 463 10/19/20
[KOMERICAN TV 뉴스톡톡] 미국 실업수당 분석 실업급여 프로그램 종료임박 글로벌한인 1015 10/16/20
테슬라 모델S 가격 또 인하 글로벌한인 491 10/1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