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흑인형제 강간살해 누명 쓰고 31년 옥살이... 보상 7천500만달러

미국에서 10대 소녀를 성폭행한 뒤 살해했다는 누명을 쓰고 30년 넘게 옥살이를 한 흑인 형제에게 배심원단이 847억 원에 이르는 보상금 지급을 결정했다. 15일(현지시간) AP통신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나주 연방법원 배심원단은 지난 14일 재판에서 형제 사이인 해리 매컬럼과 리언 브라운에게 각각 3천100만 달러의 피해 보상금을 포함해 총 7천500만달러(약 847억원)의 지급을 명령했다. 3천100만 달러는 억울하게 복역한 기간인 31년 동안 1년에 100만 달러씩 보상한다는 취지다. 여기에 징벌적 배상금 1천300만 달러가 더해졌다. 중증 지적장애를 앓는 이들 형제는 10대이던 1983년 당시 11세 소녀를 강간·살해한 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돼 각각 사형과 종신형을 선고받고 노스캐롤라이나주 교도소에서 31년간 복역했다. 그러나 법원은 DNA 검사에서 이들이 범인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지난 2014년 석방을 명령했다. 이들은 수사 과정에서 자백을 강요당했다면서 자신들을 수사하고 기소한 사법당국을 상대로 소송을 벌여왔다. 형제의 변호인은 "배심원단은 형제가 (수사 과정에서) 매우 부당한 대우를 받았으며 죄가 없다고 판단했다"면서 "두 형제는 가족·친지들과 함께 밝은 미래를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글로벌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이스라엘 맹폭에 33명 사망 가자 '최악 하루' 글로벌한인 2289 05/17/21
비만 억제 시키는 열 발생 '브레이크' 푸는 NPY-Y1 경로 발견 글로벌한인 2893 05/13/21
워싱턴DC 주 승격 기다리는 주민들... 글로벌한인 2695 05/11/21
미국 12새 소년, 고등학교와 전문대 동시 졸업 글로벌한인 3341 05/11/21
30년 전 마피아에 살해된 이탈리아 리바티노 판사 시복식 거행 글로벌한인 2790 05/10/21
'NCT 할리우드' 결성…북미·남미 기반 K팝 오디션 잇따라 글로벌한인 5118 05/07/21
163조원 재산분할 돌입...'세기의 이혼' 빌게이츠·멀린다 글로벌한인 4442 05/06/21
램지어, 이진희 교수에 협박성 메일…"중단하라" 글로벌한인 3695 05/06/21
한미일 3국 외교장관 회의 5일 런던서 개최 글로벌한인 4529 05/05/21
혈액형마다 특정 질환과 연관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와 글로벌한인 4400 05/05/21
소변으로 전립선암 악성도 판정하는 검사법 개발 글로벌한인 5844 05/04/21
멕시코 참전용사회 결성 일주일 만에 한국전에 청춘 바친 멕시코 노병 별세 글로벌한인 5447 05/03/21
일우익 연결 일본계 미국인 학자, '위안부는 선급금 계약에 팔린 여성' 주장 글로벌한인 5422 05/03/21
일본 스가 정권, '독도 영유권' 억지 주장 답습하는 외교청서 보고 글로벌한인 4136 04/27/21
비메키주맙, 새 건선 치료제로 효과 탁월 글로벌한인 3353 04/2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