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V&A 박물관, 내년 '한류' 전시회

세계 최대 공예박물관인 영국 런던의 빅토리아앤드앨버트 박물관(V&A·Victoria and Albert Museum)이 한국 대중문화를 조망하는 '한류 전시회'를 개최한다. V&A 박물관은 내년 전시 계획을 발표하며 2022년 9월부터 2023년 6월까지 'Hallyu! The Korean Wave(한류! 코리안 웨이브)' 전시를 한다고 알렸다. V&A는 다채롭고 역동적인 한국의 대중문화를 보여주는 첫 전시라고 밝히고 한류는 1990년대 후반부터 아시아에서 이름을 얻기 시작해서 이제는 글로벌 대중문화 흐름에 도전하는 세계적인 현상이 됐다고 소개했다. V&A는 한류 형성 과정과 함께 영화, 음악, 팬덤, 미용, 패션 등 예술 산업에 끼친 영향을 살펴보는 전시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국에선 싸이 이후 BTS, 기생충에 더해 올해 '미나리' 출연 배우 윤여정이 '2021 영국 아카데미상' 여우조연상 수상으로 주목을 받으면서 한국 대중문화에 관심이 커지고 있다. 만국박람회 성공에 힘입어 1852년 설립된 V&A는 장식 미술, 공예, 디자인 분야 소장품 규모는 세계 최대다. 1888년 한국 유물을 첫 소장했으며 이후 자수, 칠기, 은제품, 패션, 디지털 아트 등 한국 소장품 규모를 확대해왔다. 1992년에는 한국실 문을 열었지만 공간이 일본관 옆 복도를 활용한 듯 협소하고 소장품도 많지 않아 활성화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계속됐다. 이에 주영한국문화원은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 국외 박물관 한국실 지원사업에 따라 V&A와 지원 협약을 맺었다. 문체부가 5년간 한국실 정비, 한국 담당 연구직원 채용, 전시 기획에 20억원 예산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이번 한류 전시도 그 일환이다.

한반도소식

제목 등록 조회 일자
한국전 당시 '피란 수도' 부산 알린다 글로벌한인 2654 06/25/21
미 "성김 대북특별대표 19-23일 방한 글로벌한인 4165 06/18/21
해외 접종자 격리면제에 인도네시아 대사관에 하루 30명 이상 절차 문의 글로벌한인 6132 06/16/21
한국국제협력단(KOICA), 과테말라 농민 1만5천명 돕는다 글로벌한인 3734 06/10/21
일본의 징용소송 시각 매체 따라 제각각 글로벌한인 3157 06/09/21
직지·기록유산 세계에 알리려 카드 뉴스 만드는 반크 글로벌한인 3181 06/07/21
'버터'로 빌보드 싱글차트 1위…외신들, BTS 기록 행진 보도 글로벌한인 2784 06/02/21
코리아소사이어티, 한미정상회담 분석 대담…미사일 제한 해제 등 호평 글로벌한인 4118 05/26/21
주유엔 한국대표부, 유엔 직원 대상으로 '미나리' 상영 글로벌한인 4117 05/21/21
문대통령,'한미동맹' 강조하며 알링턴 국립묘지 헌화 글로벌한인 4872 05/21/21
반크, 유네스코에 "한국 갯벌, 세계유산 지정해달라" 요청 글로벌한인 4921 05/19/21
"풀컬러·세로 스크롤, 일본 만화와 다르다"…한류 콘텐츠 연일 소개... 글로벌한인 3358 05/11/21
황교안 전 총리 워싱턴 지역 동포들과 동포 간담회 가져 글로벌한인 4268 05/10/21
"나라도 한미동맹 챙기겠다" 항교안 전 국민의 힘 대표 워싱턴 도착 글로벌한인 9184 05/06/21
황교안 이제 다시 중앙으로... 글로벌한인 7375 05/0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