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가 마진콜 사태' 한국계 투자가 빌 황 체포

국제 금융회사들에 100억 달러(약 12조6천억 원)의 손실을 안긴 한국계 미국인 투자가 빌 황(한국명 황성국)이 미국 연방 검찰에 기소됐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남부지검이 아케고스 캐피털 매니지먼트 설립자인 황씨와 패트릭 핼리건 재무담당 최고책임자(CFO)를 체포해 사기 등의 혐의로 기소했다고 보도했다.

황씨가 기소된 것은 지난해 3월 국제 금융계를 흔든 마진콜 사태 때문이다.

아케고스 캐피털은 파생상품인 총수익스와프(TRS)와 차액거래(CFD) 계약을 통해 보유자산의 5배가 넘는 500억 달러(약 63조 원) 상당을 주식에 투자했다.

그러나 아케고스가 자금을 빌려 투자한 주식이 급락하게 되자 증거금을 추가로 납부해야 하는 마진콜 상황이 발생했다.

골드만삭스 등은 발 빠르게 담보로 잡은 주식을 블록딜로 처분해 손실을 최소화했지만, 다른 금융회사들은 블록딜의 여파로 주가가 더욱 내려가면서 손실을 보게 됐다.

이에 대해 검찰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황씨 등이 금융회사들을 속여 거액을 차입했고, 이를 자신들이 보유 중인 주식에 대한 파생상품에 투자함으로써 주가를 조작했다고 주장했다.

검찰에 따르면 아케고스의 레버리지 비율은 한때 1천%에 달하기도 했다.

검찰은 아케고스의 차입 과정을 설명한 뒤 "일반적인 사업이라든지, 복잡한 투자기법으로 볼 수 없다. 이건 사기다"라고 강조했다.

검찰의 기소 내용이 법원에서 받아들여질 경우 황씨 등은 최대 20년 형이 가능하다.

그러나 황씨는 이날 법원에서 검찰의 기소는 부당하다면서 무죄를 주장했다.

황씨의 변호사는 성명을 통해 "의뢰인은 어떠한 잘못도 하지 않았다. 또한 검찰이 주장하는 범죄의 증거도 존재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법원은 이날 황씨에게 보석을 허가했다. 보석 보증금으로는 1억 달러(약 1천260억 원)의 거액이 책정됐다.

황씨는 보석 보험증권 구입을 위해 500만 달러(약 63억 원)의 현금을 지불하고, 뉴저지의 자택 등 부동산을 담보로 맡긴 것으로 알려졌다.

황씨는 검찰에 여권을 분실한 상태라면서 배우자의 여권을 제출했다. 또한 뉴욕과 뉴저지, 코네티컷주 등 미국 동부 3개 주를 벗어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지난해 발생한 마진콜 사태로 아케고스와 거래한 국제 금융회사들의 손실액은 100억 달러가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크레디트 스위스의 손실 규모는 55억 달러(약 7조 원)에 달하고, 미국의 투자은행 모건스탠리의 손실액은 9억1천100만 달러(약 1조1천억 원)로 확인됐다.

이와 함께 일본의 노무라증권은 아케고스 때문에 발생한 손실 규모가 28억5천만 달러(약 3조6천억 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재외동포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재외 한인검사들, "수사기능은 필수" 글로벌한인 3257 04/27/22
동포 김호길 시인, 국내서 시집 발간...'모든 길이 꽃길이었네' 글로벌한인 3541 04/25/22
세종학당재단, 국외 입양인 대상 한국어·한국문화 강좌 운영 글로벌한인 3608 04/22/22
월드비전에 우크라 난민돕기 성금 전달한 민주평통 토론토협의회 글로벌한인 1669 04/22/22
뉴욕 공원에 피살 한인여성 추모공간 마련 글로벌한인 1437 04/21/22
LA 폭동 30년 행사..."그날의 아픔을 화합의 장으로" 글로벌한인 3891 04/14/22
캐나다 스크린 어워드서 '김씨네 편의점' 주연배우 수상 글로벌한인 2100 04/13/22
한인 대학생들… '2022 코리안 아메리칸 축구 토너먼트' 대회 수익금 기부 글로벌한인 1455 04/12/22
2022 차세대 해외 입양동포대회, 10월 12∼17일 서울서 개최 글로벌한인 2379 04/11/22
성금 쇄도하는 흉기피습 한인 구한 뉴욕 피자가게 부자 글로벌한인 3136 04/04/22
제7회 장보고 한상 어워드 수상자 공모 글로벌한인 4286 04/04/22
국회서 재외동포정책포럼 글로벌한인 1787 04/01/22
재미 한인 학생단체, 주한우크라대사관에 성금 전달 글로벌한인 1626 03/31/22
칠레 산티아고 한인타운에 '한국의 거리' 추진 글로벌한인 4051 03/30/22
미국 속 한국인 노년의 삶…40%만이 "만족" 글로벌한인 1600 03/2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