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정상회담서 북한이 중심 주제 중 하나라고 밝힌 백악관

미국 백악관은 21일(현지시간) 개최되는 조 바이든 미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의 한미 정상회담에서 북한이 핵심 의제 가운데 하나가 될 것이라고 20일 밝혔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정상회담 의제와 관련, "우리는 물론 북한이 내일 논의의 중심 주제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키 대변인은 "하지만 그들은 기후, 경제적 동반자 관계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키 대변인은 "또한 중국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며 "그것들은 모두 내일 양자 대화와 회담의 일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키 대변인은 바이든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회담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는 "나는 그것이 그(바이든)의 의제에서 최고가 될 것이라고 예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사키 대변인은 '대중 견제' 성격으로 알려진 인도·태평양 4개국 협의체 '쿼드'(Quad·미국·일본·호주·인도) 참여를 바이든 대통령이 요청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쿼드는 네 개 회원국이 있고 너무 수학적으로 애기하려는 건 아니지만 이미 그것(4개 회원국)이 존재한다"라며, 다만 한국에 대해서는 "미국에 대단히 중요한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사키 대변인은 바이든 대통령이 문 대통령과 첫 대면 양자 회담을 하는 데 대해 "나는 그것이 분명한 메시지를 전달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는 역내 안보 문제나 전략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한국과 협력하는 측면에서 그렇다고 말했다.

그는 또 미국이 다양한 국가와 협력하는 다양한 형식이 있다면서 한국, 일본과 협력할 수 있고 3국간 협력도 있다고 했다. 또 미국이 속한 다양한 국제기구가 있으며 한국도 일부라면서 "쿼드 멤버십의 변화에 대해 예측하거나 예상할 것은 없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그들이 내일 여기에 있다는 사실, 그것이 완전한 양자 프로그램이라는 사실이 그 전략적 관계의 중요성을 분명히 한다는 것에 주목하고 싶다"고 말했다.

앞서 커트 캠벨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인도태평양 조정관도 연합뉴스와 서면 인터뷰에서 "현시점에서 쿼드를 확대할 계획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는 소식통들을 인용, 백악관은 이번 정상회담 공동성명에서 문 대통령이 중국에 대한 강력한 우려 발언에 동의하도록 설득하려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상황을 잘 아는 5명의 소식통에 따르면 백악관은 중국에 대항하기 위해 동맹국들과 협력하기 위한 전략의 하나로 문 대통령이 공동성명에서 강력한 표현을 지지하기를 바란다고 FT는 전했다.

시사 정치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침묵은 공모, 증오 중단에 전념"...바이든, 아시아계 증오방지법 서명 글로벌한인 6055 05/21/21
미국 셔먼의원 '한반도 평화법안' 발의 글로벌한인 7994 05/21/21
94세 한국전 영웅에 바이든, 명예훈장...문 대통령도 참석 글로벌한인 6265 05/20/21
박진 의원 워싱턴 방문 후 방미 결과 브리핑... "백신 스와프·백신허브화 긍정적 반응 들어" 글로벌한인 7390 05/19/21
한미 백신스와프 성사·한국의 백신 허브화 '청신호' 글로벌한인 6833 05/19/21
앤디 김 의원 면담에서 미 부통령 "한국 백신 지원 우선순위 두고 논의할 것" 글로벌한인 6167 05/14/21
일자리 거부시 추가 실업수당 없어... 바이든 직접 구직 독려 글로벌한인 7412 05/11/21
수잰 숄티 북한자유연합 대표와 만난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 글로벌한인 13382 05/07/21
미국, '리얼 ID법' 전면시행 또 연기 글로벌한인 7507 04/28/21
코로나로 폐쇄됐다 다시 문여는 이탈리아 영화관 첫 상영작은 '미나리' 글로벌한인 8164 04/20/21
워런 버핏과 조지 클루니도 참여... 기업, 미국 투표권 제한 반대 성명 글로벌한인 6484 04/15/21
바이든 '아프간 철군' 결정... 공화 -민주 양분 글로벌한인 8340 04/15/21
백악관, '반도체 화상회의' 개최...삼성전자등 글로벌 기업 참석 글로벌한인 8758 04/13/21
"2차대전후 최대 일자리 투자"...바이든, 인프라 2조달러 투입 글로벌한인 6460 04/01/21
바이든, 아시안계 상대 폭력 근절 추가대책...법무부도 대응책 마련 글로벌한인 9233 03/3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