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연준, 12월 FOMC 의사록 공개 조기 금리인상에 양적 긴축 가능성도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당초 예상보다 빨리 기준금리 인상은 물론 양적긴축에 나설 가능성을 시사했다.

연준이 5일(현지시간) 공개한 12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의사록에 따르면 회의 참석자들은 "경제, 노동시장, 인플레이션 전망을 고려할 때 앞서 예상했던 것보다 더 일찍 또는 더 빠르게 기준금리를 올리는 것이 정당화될 수 있다"고 언급했다.

당시 회의에서 연준은 올해 세 차례 기준금리 인상을 전망했다.

특히 자산매입 축소(테이퍼링) 종료 시점을 올해 3월로 앞당긴 만큼 연준이 이르면 3월부터 금리인상을 시작할 가능성이 크다는 시장 전망이 우세하다.


아울러 연준은 테이퍼링과 금리인상에 그치지 않고 보유 중인 자산을 축소하는 양적긴축을 시작할 수 있다고 예고했다.

의사록은 "일부 참석자들은 기준금리 인상 시작 후 상대적으로 조기에 연준의 대차대조표 규모를 줄이기 시작하는 것이 적절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고 밝혔다.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연준의 대차대조표 규모는 현재 8조8천억 달러에 이른다.

연준은 그동안 양적완화로 비대해진 대차대조표를 정상화하는 방안과 관련해 실무진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지난달 FOMC 회의에서 "거의 모든 참석자들은 첫 기준금리 인상 후 일정 시점에 대차대조표 축소를 시작하는 것이 적절할 것 같다는 데 동의했다"고 의사록은 전했다.

이번 양적긴축의 시작 시점과 속도는 지난 2010년대 긴축 시기와 비교해 더욱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의사록은 "참석자들은 대차대조표 축소의 적절한 속도가 이전 정상화 사례보다 더 빨라질 것 같다고 언급했다"고 밝혔다.

이처럼 연준이 종전보다 금리인상에 양적긴축까지 서두르기로 한 것은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크기 때문이다.

연준은 지난달 FOMC 회의에서 물가상승률 전망치를 크게 상향 조정했다.

경제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1월5일 24시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2250 01/05/22
1월4일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3187 01/04/22
새해 첫날 뉴욕증시 '훈풍'...다우·S&P500, 사상 최고 마감 글로벌한인 2742 01/04/22
노안(presbyopia) 교정 가능한 점안액 뷰티(Vuity) 미국 시장에 출시 글로벌한인 5105 01/03/22
가상화폐, NFT·디파이 힘입어 주류금융으로 부상 글로벌한인 10595 12/31/21
오미크론 확산에도 연말 쇼핑은 17년만에 최고치 글로벌한인 2481 12/29/21
12월28일 24시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4991 12/28/21
한국 경제규모 3년 연속 세계 10위 유지 전망 글로벌한인 3332 12/28/21
오징어 게임·BTS 덕에 한국산 제품 해외판매 증가 글로벌한인 4479 12/24/21
12월24일 24시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5696 12/24/21
12월23일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2595 12/23/21
미 증시 상승세 소수 기술주가 좌우 S&P500 상승분 절반이 애플 등 5개 종목에 치중 글로벌한인 2337 12/22/21
12월22일 24시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3373 12/22/21
12월21일 24시 간추린 국제 경제 뉴스 글로벌한인 2306 12/21/21
영란은행 3년여 만에 금리 0.15%p 인상...오미크론 보다 물가 글로벌한인 4580 12/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