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롱, 20년만에 첫 연임 성공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치러진 대통령선거에서 이겨 연임에 성공했다.

중도 성향의 마크롱 대통령은 극우 성향의 마린 르펜 국민연합(RN) 후보와 5년 만에 겨룬 '리턴 매치'에서 다시 한번 승리를 거머쥐었다.

프랑스 주요 여론조사기관들은 이날 오후 8시 마크롱 대통령이 57∼58%, 르펜 후보가 41∼42%의 득표율을 기록할 것이라는 추정치를 발표했다.

엘라브는 마크롱 대통령이 57.6%, 르펜 후보가 42.4%를 득표한다고 예측했고, 입소스와 소프라 스테리아는 마크롱 대통령이 58.2%, 르펜 후보가 41.8%의 득표율을 기록한다고 예상했다.

프랑스여론연구소(Ifop)와 피뒤시알도 마크롱 대통령이 58.0%, 르펜 후보가 42.0% 득표율을 확보할 것이라는 비슷한 결과를 내놨다.

프랑스 역대 최연소 대통령이라는 기록을 세웠던 마크롱 대통령은 프랑스에서 20년 만에 재선에 성공한 대통령이 됐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날 오후 9시 30분 아내 브리지트 여사와 함께 파리를 상징하는 에펠탑을 둘러싼 샹드마르스 광장을 찾아 지지자들에게 당선사례를 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연설에서 "여러분들이 나의 사상을 지지해서가 아니라 극우의 사상을 막기 위해 나에게 투표했다는 것을 안다"며 감사 인사를 했다고 BFM, APTN 방송 등이 전했다.

그러면서 기권한 유권자와 르펜 후보를 뽑은 유권자들을 향해 "이제는 한 진영의 후보가 아니라 만인의 대통령으로서 모두를 위한 대통령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아울러 르펜 후보를 지지한 유권자들의 분노에 대응책을 찾아내겠다며, 프랑스를 통치하는 새로운 방법으로 새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약속했다.

여론조사기관들이 추정한 마크롱 대통령과 르펜 후보의 득표율 격차는 15∼16%포인트로 5년 전 32%포인트와 비교하면 절반 수준으로 줄었다.

마크롱 대통령을 상대로 연거푸 고배를 마신 르펜 후보는 득표율 추정치가 나온 후 개최한 기자회견에서 "43%가 넘는다는 득표율 (추정치) 자체로 눈부신 승리"라고 자평했다.

2012년, 2017년에 이어 세 번째 대선에 도전하면서 가장 높은 득표율을 기록한 르펜 후보는 이날 패배를 인정하면서도 "희망이 보인다"고 지지자들에게 말했다.

르펜 후보는 "소수가 권력을 장악하지 않도록 에너지와 인내, 애정을 갖고 프랑스와 프랑스 국민에게 했던 약속을 계속 지켜나가겠다"고 다짐했다.

1차 투표에서 득표율 1.2%포인트 차이로 낙선한 극좌 성향의 장뤼크 멜랑숑 굴복하지않는프랑스(LFI) 대표는 르펜 후보의 패배를 "매우 좋은 소식"이라 부르며 마크롱 대통령과 계속 싸워나가겠다는 전의를 다졌다.

이번 결선 투표율은 72% 안팎으로 추정돼 1969년 68.9% 이후 53년만에 가장 낮을 것으로 예측된다.
파리 샹드마르스 광장에 도착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부부

글로벌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바이든,러 연계 선박 입항 금지... 1조원 규모 추가 군사 지원 글로벌한인 3013 04/22/22
"곤충 종말론,기후·농업 악순환에 건강·식량안보 위협" 글로벌한인 2250 04/21/22
재일동포 3세 나카무라 일성 작가, 20여 년 취재 기록물 출간 글로벌한인 2434 04/21/22
뉴저지 우라늄 검수 공장 인근 학교 다닌 100여명 희귀암 진단 글로벌한인 11197 04/19/22
소변검사로 방광암 진단 기능하다 글로벌한인 2285 04/19/22
뉴욕서 증오범죄 76% 급증 反유대인 범죄 3배 증가…反아시안범죄 감소 글로벌한인 2199 04/18/22
"일본, 과거사 직시 나서야"..독일 라이프치히대 일본학과 교수들 글로벌한인 4948 04/15/22
"상징이면서 현실"...독일 대학 강의실에 간 소녀상 글로벌한인 12206 04/15/22
조지아주, 총기 휴대 전면 자유화 글로벌한인 4768 04/13/22
지옥이 된 뉴욕 출근길 지하철...10명 총상 글로벌한인 6126 04/13/22
주영한국문화원, 온라인 세미나로 영국 스포츠산업 소개 글로벌한인 2263 04/12/22
영국 연구팀 53세 피부세포, 30년 젊게 만들었다 글로벌한인 2488 04/11/22
항생제 안 듣는 '슈퍼버그', '점핑 유전자'가 만든다 글로벌한인 7142 04/08/22
WHO, "화석연료 줄여야...세계인 99% 나쁜 공기 마신다" 글로벌한인 4741 04/05/22
신약 SAGE-718, 인지기능 개선 효과 글로벌한인 2649 04/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