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애미 아파트 붕괴 피해자들 9억9천700만 달러에 합의

마이애미 아파트 붕괴 피해자들 9억9천700만 달러에 합의

작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아파트 붕괴 사고의 피해자, 유족이 최소 9억9천700만 달러(약 1조3천억원) 규모의 손해배상에 합의했다고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무너진 아파트의 보험업체와 붕괴 현장 근처에서 공사하던 한 건설업체를 상대로 한 소송에서 불법행위에 따른 사망 사건 책임을 묻지 않는 대가로 이러한 금액을 받기로 했다.

작년 6월 마이애미 비치 서프사이드에서 발생한 12층짜리 아파트 '챔플레인 타워스 사우스'의 붕괴는 후진국형 참사라는 지적을 받았다.

안전진단을 모두 통과한 136세대 아파트가 입주민이 잠자던 새벽에 지진 같은 뚜렷한 원인 없이 갑자기 무너져 98명이 숨졌다.

관련 당국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밝히지 못한 채 40년이 된 이 아파트의 구조 일부가 약화했다고 초기 조사결과에서 지적했다.

피해자와 유족은 사고 건물 근처에서 진행된 건축공사가 붕괴에 영향을 미쳤다고 주장하며 시공업체에도 소송을 걸었다.

이들 원고의 변호인은 합의금이 피해 정도에 따라 배분될 것이라면서 가구당 배상액을 40만 달러(약 5억원)에서 290만 달러(약 27억원) 정도로 추산했다.

글로벌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담배끊으면 살찐다' 사실… 금연후 평균 3.09㎏ 늘어 글로벌한인 828 05/11/22
세계기상기구 "연평균 상승폭 1.5도 넘어설 확률 48%" 글로벌한인 696 05/10/22
중국 언론인 "韓, 끝은 우크라이나" 막말 글로벌한인 962 05/06/22
"러, 5월9일 전쟁 끝낼 수있다" 헝가리 총리 교황에게 전해 글로벌한인 911 05/04/22
식량위기 우려 증폭,인도, 폭염에 밀 수확 최대 50% 감소 전망 글로벌한인 956 05/03/22
러 여론조작 회사, 온라인 전쟁여론 조작 글로벌한인 910 05/02/22
앨라배마주 연고팀, 한국문화 알리기 행사...'김치' 표기한 유니폼 입고 경기 글로벌한인 870 05/02/22
인지기능 개선에 도움되는 인슐린 스프레이 글로벌한인 804 05/02/22
프랑스 대선, 백지 또는 무효표 300만장 이상…53년만에 최저 결선 투표율 글로벌한인 1038 04/26/22
마크롱, 20년만에 첫 연임 성공 글로벌한인 1049 04/25/22
바이든,러 연계 선박 입항 금지... 1조원 규모 추가 군사 지원 글로벌한인 1212 04/22/22
"곤충 종말론,기후·농업 악순환에 건강·식량안보 위협" 글로벌한인 971 04/21/22
재일동포 3세 나카무라 일성 작가, 20여 년 취재 기록물 출간 글로벌한인 1048 04/21/22
뉴저지 우라늄 검수 공장 인근 학교 다닌 100여명 희귀암 진단 글로벌한인 8293 04/19/22
소변검사로 방광암 진단 기능하다 글로벌한인 1026 04/1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