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 중 항균성 방부제 파라벤에 노출되면... 자녀 과체중 위험 있다.

임신 중 항균성 방부제 파라벤에 노출되면... 자녀 과체중 위험 있다.

임신 중 항균성 방부제 파라벤(paraben)이 함유된 화장품을 사용한 여성의 자녀는 과체중이 되기 쉽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파라벤은 오래전부터 화장품과 바디케어 제품에 항균성 방부제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파라벤은 체내에서 여성 호르몬 에스트로겐과 유사한 작용을 하여 정상적인 호르몬 기능을 방해한다는 연구 결과들이 많다. 독일 베를린 대학병원 보건연구소의 이리나 레만 교수 연구팀이 629쌍의 어머니와 자녀를 대상으로 장기간에 걸쳐 진행된 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11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이들 여성이 임신 34주 때 파라벤이 함유된 화장품을 사용했는지 조사하고 소변검사를 통해 파라벤 수치를 측정했다. 파라벤 수치가 높게 나온 여성들이 출산한 자녀는 8세가 됐을 때 파라벤 수치가 낮은 여성이 낳은 자녀에 비해 과체중이 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부틸파라벤(butylparaben) 수치가 상위 30%에 해당하는 여성이 출산한 자녀는 하위 30%의 여성이 출산한 아이들보다 과체중이 될 가능성이 2배나 높았다. 이러한 연관성은 특히 여자 아이들에게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매일 파라벤 함유 화장품과 로션을 사용한 여성은 소변 중 파라벤 수치가 높았다. 그러나 파라벤은 음식과 약품에도 사용되기 때문에 다른 이유로 파라벤 수치가 올라갔을 수도 있다. 파라벤과 과체중 사이에 이러한 연관성이 있는 이유는 알 수 없으나 생쥐 실험에서는 파라벤에 노출된 어미에게서 태어난 새끼는 다른 새끼들보다 많이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새끼 쥐들은 식욕을 조절하는 유전자(POMC)가 변이된 사실도 밝혀졌다. 이 연구결과는 영국의 과학 전문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Nature Communications) 최신호(2월 11일 자)에 실렸다.

글로벌 뉴스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시진핑, '신종코로나 책임회피' 논란 속... 첫 해결행보 글로벌한인 325 02/11/20
봉준호 기생충' 아카데미 작품상까지 4관왕 글로벌한인 318 02/10/20
트럼프, "알케에다 지도부 카심 알리미를 사살" 글로벌한인 353 02/08/20
에스퍼 "북·이란 등 불량국가 지속적 위협 거론 글로벌한인 307 02/08/20
치매 위험 차단하는 변이유전자 글로벌한인 555 02/07/20
일본 크루즈선에 격리된 미국 신혼 부부..."트럼프가 구해달라" 글로벌한인 539 02/07/20
호주, '신종코로나' 예방조치로 한국계 학생 기숙사에서 퇴거 글로벌한인 526 02/06/20
WHO, 저소득 국가 암 진료 강화시 10년간 700만명 구할 수도 글로벌한인 462 02/06/20
해외 거주 국민 '황색 태러'에 몸살... 글로벌한인 526 02/05/20
'제2의 오바마' 바람불까?... '부티지지'의 심상치않은 돌풍 글로벌한인 567 02/05/20
인기가수 샤키라 미국프로풋볼(NFL) 슈퍼볼 하프타임쇼에서 공연 글로벌한인 494 02/05/20
중국 연구팀, 신종코로나 치료에 에볼라·말라리아 치료제 효과 있다. 글로벌한인 466 02/05/20
임신과 모유 수유, 조기 폐경(45세 이전) 예방에 상당히 도움 글로벌한인 466 02/04/20
사운드 아티스트 한인 2세, 슈퍼볼 개막전 축하행사에서 미 국가 수화로 표현 글로벌한인 571 02/04/20
신종 코로나 여파로 미 국내선 여객기에 방독면 쓴 승객 탑승 글로벌한인 654 02/0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