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미주한인의 날' 맞아 서한

바이든 '미주한인의 날' 맞아 서한 "한국계 미국인들에 감사"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미주 한인의 날'을 맞아 한국계 미국인들의 헌신과 노고를 치하하는 서한을 보냈다.

미주한인유권자연대(KAGC·대표 김동석)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서한에서 "1903년 오늘 선구적 한국 이민자들이 하와이에 도착해 위대한 미국 역사의 새 장을 열었고 그날부터 이들은 미국의 성장과 힘, 번영에 일조했다"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한국계 미국인들은 미국 정신의 가치를 구현했으며 이민자들의 용기와 헌신을 상기시킨다"면서 "미국의 문화를 풍부하게 했고 지식과 기술로 사회 모든 분야에서 기여했다"고 치켜세웠다.

그는 어려움과 차별 속에서도 미국이 무한한 가능성의 나라가 되는 데 한국계 미국인들이 계속 일조했다면서 이들이 세계 평화와 번영 증진에 핵심인 한미동맹도 강화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미국의 진전을 위해 한국계 미국인 사회가 한 모든 일에 감사한다며 서한을 마쳤다.

1903년 1월 13일은 사탕수수 농장에서 일하려고 배에 오른 한인 102명이 하와이에 도착한 날이다.

한인들은 고된 노동에 시달리면서도 공동체의 결속을 다지고 십시일반으로 독립자금을 마련해 고국을 도왔다.

세드릭 리치먼드 백악관 선임고문도 서한을 통해 "미주 한인의 날을 맞아 백악관과 바이든 행정부를 대표해 모두에게 축하의 인사를 드린다"면서 "미주 한인들은 한미의 인적·국가 간 유대를 강화하며 양국의 중요한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고 감사를 표했다.


미주 한인의 날 축하 영상 메시지 발표하는 래리 호건 미 메릴랜드 주지사 부부
(워싱턴=연합뉴스) 래리 호건 미 메릴랜드 주지사와 한국계 아내 유미 호건 여사가 13일(현지시간) 미주한인의 날을 축하하는 영상 메시지를 발표하고 있다. 2022.1.13. [축하영상 캡처] [email protected]
미국 연방 하원에는 한국계 미국인들의 공헌을 기리는 결의안이 제출됐다.

한국계 영 김 하원의원은 이날 로스앤젤레스(LA) 한인타운을 지역구로 둔 지미 고메즈 의원과 함께 미주 한인의 날을 기념하는 초당적 결의안을 발의했다.

결의안에는 미셸 박 스틸, 매릴린 스트리클런드, 앤디 김 의원 등 한국계 동료 의원을 비롯해 76명의 의원이 동참했다.

영 김 의원은 "한인들은 미국의 모든 면에서 상당한 기여를 했고 미국을 기회의 땅으로 규정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밝혔고, 고메즈 의원은 "최대 한인 커뮤니티인 LA 코리아타운을 대표해 한인들의 공헌을 인정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미 연방의회 아시아·태평양계 코커스 의장인 주디 추 하원의원도 "미국 최초의 한인 이민이 시작된 지 119년이 됐고 그로부터 미주 한인사회는 놀랄만한 성장을 거뒀다"면서 감사 서한을 보냈다.

KAGC는 당초 워싱턴DC에서 11∼13일 입양 한인의 시민권 확보 문제를 집중적으로 논의하기 위한 콘퍼런스를 열고 바이든 대통령을 비롯한 각계 주요 인사들의 미주 한인의 날 기념 서한을 공개할 예정이었다.

이 콘퍼런스에는 민주당 소속 매릴린 스트리클런드·앤디 김과 공화당 소속 미셸 박 스틸·영 김 등 한국계 하원의원 4명이 모두 참석할 계획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오미크론의 확산 탓에 행사가 7월로 연기됐다.

'한국사위'라는 별명을 가진 래리 호건 미 메릴랜드주 주지사도 이날 미주 한인의날을 기념한 포고문을 발표하는 한편 별도의 축하 영상을 통해 "자녀들의 더 밝은 미래를 위해 아주 열심히 일했던 한국계 미국인 첫 세대의 용기를 기념한다"고 밝혔다.

호건 주지사는 "메릴랜드는 한국과의 특별한 관계를 늘 엄청나게 자랑스럽게 여긴다"면서 "한국계 미국인 사회가 메릴랜드를 진정 더 낫게 변화시킨다고 자랑스럽게 말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축하 영상에는 호건 주지사의 한국계 아내 유미 호건 여사도 동참했다.

시사 정치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래리 호건 미국 메릴랜드 주지사 연방 상원의원 출마 러브콜 글로벌한인 480 01/12/22
해리스 전 주한대사 "북한과 대화 위해 제재 완화하거나 공동군사훈련 축소 안 돼" 글로벌한인 582 01/05/22
박근혜전 대통령 신년 특별사면, 4년9개월 만에 풀려나 글로벌한인 683 12/31/21
박근혜 "시간 걸려도 진실 밝혀져 글로벌한인 632 12/31/21
바이든, 배우 대니얼 대 김 포함 아시아 자문위원 임명… 글로벌한인 775 12/21/21
신장제품 수입금지 미국 중국에 무더기 제재 글로벌한인 803 12/17/21
국무장관, 중국 겨냥 '새 경제틀' 추진 재확인…연설 곳곳서 한국도 협력파트너로 언급 글로벌한인 851 12/15/21
인플레 걱정에 바이든, 파월 유임으로... 글로벌한인 1191 11/23/21
미국, 베이징올림픽 '외교적 보이콧' 시사 글로벌한인 1600 11/19/21
미 방송 한국계 인형 캐릭터 진영 갈등에 노출 글로벌한인 1789 11/19/21
경제에 발목잡힌 바이든...중간선거 가상대결 민주 41% vs 공화 51% 글로벌한인 1900 11/15/21
30년래 최대폭 물가상승…공화당 맹공, 민주당내 일각도 우려 글로벌한인 1338 11/12/21
조지아주 출신 존 오소프 의원, 방한 이재명·윤석열 차례로 면담 예정 글로벌한인 2302 11/12/21
40여개국 석탄발전 단계적 폐지 합의…한국은 포함 미·중 불참 글로벌한인 1556 11/05/21
FDA 승인, 3상 성공 노안 치료 최초 점안액 나온다 글로벌한인 1705 11/0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