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퍼 국방장관, 북한 도발에 “과잉반응 말아야”

에스퍼 국방장관, 북한 도발에 “과잉반응 말아야”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북한의 최근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과잉반응은 금물이라고 밝혔습니다.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에 대해서는 여전히 실망하고 있다며, 북한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김동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에스퍼 미 국방장관은 28일 국방부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최근 잇따른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해 “과잉 반응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최근 인도태평양 지역을 순방하면서 한-일 정부 당국자들과 이 문제와 관련해 우려를 나눴다면서도, “(북한과의) 외교의 문이 닫히지 않도록 신중히 반응하려고 한다”고 말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궁극적으로 한반도의 불가역적이고 검증가능한 완전한 비핵화를 달성하기 위한 최고의 방법은 정치적 합의”라고 강조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앞으로 미-한 연합훈련을 대규모 훈련 수준으로 복구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현 수준으로도 대비태세에는 문제가 없다”고 대답했습니다.

로버트 에이브람스 미한연합사령관과 2주 전 서울에서 이 문제에 대해 논의했으며, 현 수준에서도 동맹인 한국과의 한반도 대비태세에 문제가 없다는 사령관의 판단을 믿는다는 겁니다. .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한 조셉 던포드 합참의장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가시적’인 연합훈련 규모는 조정했지만, 대비태세를 유지하기 위한 ‘다른 방법’을 찾았다고 말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한국 정부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 중단 결정에 대해 “발표 당시 실망했고, 여전히 실망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한-일 당국자를 모두 만나 “양자 간 해결을 촉구하면서 북한과, 장기적으로는 중국이라는 공동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선 3국 공조가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전했습니다.

미-한-일 세 나라는 공동의 이해와 가치를 공유하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북한과 중국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한-일 갈등의 빠른 해결을 희망한다는 겁니다.

던포드 합참의장은 군사적 측면에서 당장 손해는 없지만 에스퍼 장관과 마찬가지로 실망하고 있다며, 역내 집단안보 측면에서도 한-일 관계는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향후 국방계획을 설명하면서 “중국과 러시아의 군사 역량 강화를 통한 대미 패권 도전, 북한과 이란의 지속적인 역내 불안 조성 등 역내 불균형 재조정을 위해 어려운 결정을 해야만 하는 시기”라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은 인도태평양에서 자유를 보장하기 위해 지속적인 지도력을 발휘할 것이며, 동맹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역내 안보 활동을 계속 확대해 나가는 동시에 ‘공정한 방위 분담’을 압박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국방부 관계자는 트럼프 대통령이 지속적으로 미-한 연합훈련이 비싸 중단해야 한다고 언급한 데 대해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VOA의 질문에, “대통령의 발언에 덧붙일 내용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한반도소식

제목 등록 조회 일자
일본 "예정대로 한국 백색국가 제외" 글로벌한인 352 08/29/19
미 국무부, 한국에 MK54 경어뢰 판매 승인…7천200만 달러 규모 글로벌한인 252 08/29/19
미 정부, 한국 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실망과 우려... 글로벌한인 417 08/22/19
북한 사이버 공격 능력 세계 최상위...정예요원 7천명 글로벌한인 776 08/21/19
한·일·중 외교장관 21일 베이징서 회담 글로벌한인 544 08/20/19
대한민국 아름다운 독도를 세계에 알린다. 글로벌한인 1418 08/09/19
독도문제에 관심 가진 외국인 청년들 글로벌한인 1510 08/09/19
폼페오 장관 “수 주 내 미-북 실무협상 재개 기대” 글로벌한인 1142 08/08/19
반크, 한국의 독립을 위해 애쓴 외국인 독립 운동가들의 엽서 배포 글로벌한인 987 08/07/19
한국 합참 “북한, 31일 동해상에서 발사체 수 발 발사” 글로벌한인 1057 07/31/19
외교부 독도 관련 영상 12개국어로 번역 업로드 글로벌한인 1514 07/30/19
아르헨티나, 차기 전투기로 한국산 FA-50 선정 글로벌한인 1277 07/29/19
정부, WTO에 日제소 준비 글로벌한인 1378 07/29/19
미 의원들, 북한 미사일 발사 비난…“트럼프 최종 판단까지 지켜봐야” 지적도 글로벌한인 1189 07/26/19
“북한, 동해로 미사일 발사...430km 비행" 글로벌한인 1517 07/2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