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 한인 고교생들 위안부 피해자들 증언 담은 동영상 제작

재미 한인 고교생들 위안부 피해자들 증언 담은 동영상 제작

재미 한인 고교생들이 위안부(Comfort Women) 피해자를 주제로 한 유튜브 영상을 제작해 위안부행동이 '미국 학교에서 위안부 역사와 이슈를 가르쳐야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를 주제로 개최한 비디오 경연대회에 출품했다.

8일 위안부행동(CARE·대표 김현정)에 따르면 오렌지카운티 스쿨 오브 아츠 재학생 노아 장, 유니버시티 하이스쿨 재학생 카일라 조, 같은 학교 재학생 솔 최, 어바인 하이스쿨 재학생 지우 유 등이 제작한 이 영상은 '그들의 목소리를 잠재우지 말라'(Don't silence their voices)는 문구로 시작한다.

이어 미국 학교의 세계사 교육에서 위안부 문제를 어떻게 다루는지에 관한 인터뷰가 이어진다.

한인 고교생들은 같은 학교에 다니는 다른 인종 학생들에게 위안부 문제에 대해 들어봤는지 묻지만, 거의 모든 학생이 '노'(No·들어본 적 없다)라고 답한다.

유대인 대학살 홀로코스트에 대해서는 역사 시간에 배워서 잘 알고 있지만, 위안부 문제는 거의 들어본 적이 없다는 답변이다.

이어진 영상에는 1991년 고(故) 김학순 할머니가 최초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 사실을 공개 증언한 장면을 담았다.

또 2013년 미 로스앤젤레스(LA) 북서쪽 소도시 글렌데일에 미국 내에 최초로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되는 영상도 담았다.

영상은 마지막으로 '역사는 부정할 수 없으며 거스를 방법도 없다. 역사는 영원하다'(History is undeniable and there is no way to reverse history. History is eternal)는 말과 '역사가 살아남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교육'(The only way for it to survive is through education)이라는 말로 끝맺음한다.


재외동포

제목 등록 조회 일자
뉴욕주도 공립학교 동해 병기 채택 글로벌한인 121 08/12/19
멕시코에 거주하는 한인 후손들도 비바 코리아로 한국 응원 글로벌한인 299 08/06/19
해외 여성 리더 600여명,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대회 개최 글로벌한인 346 08/02/19
동해연구회가 전하는 '동해병기'를 실천하는 민간의 방법.... 글로벌한인 431 08/01/19
아동권리보장원,LA 입양인 유전자 등록 지원에 참여 글로벌한인 371 08/01/19
워싱턴 디씨서 '한국전쟁 정전 66주년' 기념행사 열려 글로벌한인 420 07/30/19
동해연구회 동포 간담회서, 버지니아주 동해병기는 가장 큰 쾌거 글로벌한인 433 07/30/19
미국 캐나다 동포들 욱일기 퇴치 운동 생활 속 실천 글로벌한인 820 07/23/19
미주 한인 풀뿌리 운동 연례 행사에서 미의원들의 '비핵화 노력' 강조 글로벌한인 774 07/22/19
CHA 난임치료센터에서 시술 받은 부부 다른 인종 출산 글로벌한인 803 07/12/19
8일 21대 총선 대비 모의 선거 전세계 재외공관서 실시 글로벌한인 877 07/11/19
메이저 리그의 한국인들의 2019 전반기 글로벌한인 656 07/09/19
올 해 '젊은 과학·기술자 대통령상'에 한인 과학자 다수 포함 글로벌한인 1198 07/08/19
자한당 강석호 의원 국적이탈자 구제 방안 담은 법률 발의 글로벌한인 1119 07/05/19
한국인 여성 바르셀로나에서 강도 피하다 숨져 글로벌한인 1263 06/28/19